재밌는 책 하나를 찾았다.
신앙이 없는 저자가 미친 척하고? 1년 동안 살아본 여정을 기록했다는 것이다.
기독교인인 나조차 '성경대로' 살기가 얼마나 어려운지 밤새도록 얘기하래도 할 수 있을텐데
믿음 없는 사람이 실제로 그렇게 살려고 했다니... 일단 흥미롭다.

그리고 한편으로는
얼마나 기독교인들이 성경과 상관없이 살고 있는지를 항변하는 책 같아서 부끄럽기도 하다.
종교 편향 문제로 온 나라가 시끄러운 요즘이라서 더더욱 그렇다.

'책읽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마이 코리안 델리  (1) 2011.08.08
오리진이 되라, 강신장  (0) 2010.06.23
미친 척하고 성경대로 살아봐?  (0) 2008.09.04
도서관에 간 사자  (0) 2008.04.28
생산적 책읽기, 안상헌  (0) 2008.04.28
독서의 기술  (0) 2008.04.27
Posted by 박요철

댓글을 달아 주세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