타블로그에서 글을 계속 써오던 아내에게 '박요철닷컴'에 셋방을 내주었습니다.
세는 따로 받지 않습니다. (아니 못받습니다. 맞을까봐...)
이미 이전 블로그에서는 시니컬하면서도 유쾌하고 통쾌한 글쓰기로 많은 팬들이 있었는데요.
어떤 글들이 올라올지 기대되네요^^
저랑은 아마 많이 다를겁니다.
기대해주세요~~~